제목: 감정의 절제
이름: 김영권


등록일: 2012-07-10 09:33
조회수: 983 / 추천수: 105



우리는 종종 화를 내곤 합니다. 하지만 대개 화를 내고 난 후 기분이 개운치 않음을 느낍니다.

화를 낸 이유에 대해 곰곰이 따져보면 그 이유들이 상대는 알 수 없는 나만의 이유일 때가 더

많습니다. 이성적인 판단은 제쳐두고 자신의 감정만을 부풀려 누군가를 크게 미워하고

자신도 상처를 받습니다. 우리의 감정에 속지 말아야합니다. 단 10분만이라도 조용히

눈을 감고 이성적으로 거리를 두고 문제를 지켜볼 필요가 있습니다. ‘누구든 화를 낼 수

있다. 하지만 화를 내야 마땅한 사람에게 적당한 때에 그리고 정당한 목적으로 화를

내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아리스토텔레스의 말입니다.            (CBS 1분 묵상)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비에 젖듯이
▽ 다음글: 자신의 존재에 대해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