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12월이 되면
이름: 김영권


등록일: 2011-12-29 10:08
조회수: 447 / 추천수: 32


겨울.jpg (103.1 KB)


날카롭게 각이 섰던 마음의 모서리들이 12월이 되면 조금씩 무뎌집니다.

아마도 한해의 마지막이 가까워졌다는 생각 때문일 것입니다.

이때가 되면 사람들은 경직된 고개를 풀고 상하좌우, 하늘과 땅 그리고

옆을 돌아보게 됩니다. 위를 생각하면서 겸손해지고 나보다 못한 사람을

생각하면서 스스로 위로받기도 합니다. 시간은 흐르는 강물처럼 경계가 없습니다.

사람들이 시간을 그어 1년을 만들고 한 달을 만들고 일주일을 만들었습니다.

시간의 경계를 만든 이유는 무엇일까요.

걸어온 세월을 돌아보라는 의미일 것입니다.      (CBS 1분 묵상)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설레는 마음으로
▽ 다음글: 마음의 힘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