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기초를 튼튼히 하여야
이름: 1남선교회


등록일: 2013-07-20 18:19
조회수: 352 / 추천수: 26








♧ 오늘의 성경 ♧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힘을 다하며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고  또한 네 이웃을
네 자신같이 사랑하라.
-- 눅,10 : 27 --


      ♣  기초를 튼튼히 하여야  ♣

인생살이에는 기초를 튼튼히 하여야
나이 들어갈수록 평강을 누릴 수 있다.
평강이란 말은 마음의 평화와 몸의 건강을
합하여 쓰는 말이다.
기초가 약한 사람은 한 때는 잘 나가는 듯,
순풍에 돛을 다는듯 하다가 어느 단계에 가서
흔들리어 균형을 잃게 된다.

요즘 들어 우리 사회의 분야마다
기초가 흔들리고 있음을 실감케 된다. 정치가
그러하고 경제가 그러하다. 교육이 그러하고
가정들이 그러하다. 이런 때에 종교계나마 탄탄한
기초 위에서 흔들림이 없어야 하는데 실상은
그러하지를 못하다.

종교의 세계는 국민들의 정신세계의 기초를 세워
주는 바탕일진데 종교계가 기초가 흔들린다는 것은
나라 장래를 염려하게 하는 근본이 된다.

야구경기의 경우를 예로 들어보자 한국고교팀과
일본고교팀이 야구경기를 하면 대체로 한국팀이
이긴다. 그러나 고교팀 선수들이 그대로 자라
성인팀에 들어간 나이에서는 한국팀이 일본팀을
잘 이기지 못한다. 왜 그럴까? 교교시절에
이겼으면 성인팀에 가서도 이겨야 함이 마땅하거늘
왜 지게 될까? 해답은 간단하다.
한국팀은 기초훈련을 게을리 하기 때문이다.

일본팀은 고교시절에는 주로 기초훈련에 치중하고
성인팀에 가서 고난도 기술을 훈련한다. 그러나
한국에서는 고교팀부터 고난도 기술을 가르친다.
그러면서 정작 기초훈련은 게을리 한다. 그래서
고교시절에는 일본팀을 이기지만 성인팀에 가서는
기초훈련의 부족 탓으로 일본팀에 뒤지게 된다.
기초가 부족한 실력은 곧 바닥이 드러나게 마련이다.

신앙생활 역시 마찬가지이다. 열심히, 뜨겁게 신앙
생활하던 사람이 시험을 당하여 맥없이 허물어진다.
경우를 보게 된다. 믿음의 기초가 약하기 때문이다.
말씀의 기초 위에서 인격이 균형 있게 성숙되어지는
신앙이어야 하는데 그런 균형 있는 신앙과 인격의
기초가 탄탄하지 못하면 시련을 당하여 극복하는
힘이 약하다. 그래서 흔들리게 된다.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이번 여름휴가는
신앙과 인격의 기초를 새롭게 다지는 데에
투자할 수 있었으면 한다.   - 김진홍목사 -



사랑이신 주님,
하나님의 자녀로 사는 삶이 되게 하옵소서.
날마다 주님의 사랑이 우리의 마음에서
샘물처럼 솟아나게 인도 하옵소서.
오늘 하루도 희망을 심는 삶이 되게 하옵소서

하나님 말씀을 늘 읽고 묵상하면서
그 진리를 잘 깨닫고 순종하는 삶으로
인도하시고 어떤 고난도 잘 극복하게 하소서

근심하는 자 있습니까? 내일에 대한
확신을 심어 주게 하시고 낙심하는 자에게
다시 일어서게 하는 용기를 심어줄 수 있는
삶이 되게 하옵소서

주님.
슬픔을 당한 자에게 따뜻한 위로를
심어 주시고, 가난한 자에게
주님이 채우시는 부요함을 심어주시고,
궁핍한 자에게는 풍성함의 복을 주소서.

병든 자에게는 치유를 주시는
주님의 말씀으로 희망을 심어줄 수
있는 삶이 되게 인도 하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림니다 ./ 아-멘.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생수의 근원되시는 하나님
▽ 다음글: 기도를 계획하고 행하는 습관을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